보행자 중심 도로환경정비로 안전성 높여

주요도로 416개 노선, 총 720km 구간이 정비

서미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9/18 [14:14]

보행자 중심 도로환경정비로 안전성 높여

주요도로 416개 노선, 총 720km 구간이 정비

서미영 기자 | 입력 : 2020/09/18 [14:14]

  © 화성투데이


 


화성시가 지난 상반기부터 시작한 도로환경정비사업을 마무리했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앞서 올해 6도로 유형별 환경개선 방안 수립을 위한 조사용역을 실시하고 보행자 중심의 도로환경정비를 위해 이번 사업을 마련했다.


이에 지난 5월부터 시작해 9월까지 총 4차례에 걸쳐 12억 원이 투입됐으며, 지방도322호선, 국지도84호선, 시도67호선 등 주요도로 416개 노선, 720km 구간이 정비됐다.


도로관리과를 비롯해 산림녹지과,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자원순환과, 동부·동탄출장소, LH, 한국수자원공사, 서울지방국도관리청, 한전, KT 등 정비에 참여했다.


세부 사업으로는 중앙분리대 및 교통광장 조경 정비, 도로변 불법방치 폐기물 수거, 아카시아를 포함한 잡풀과 전신주 등을 타고 오르는 덩굴성 식물 제거 등이 추진됐다.


방태식 도로관리과장은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손잡고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