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2’서 최신 기술 트렌드 공략

도내 10개사 상담 100건, 1572만4천 달러 규모

박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1/19 [10:40]

‘CES 2022’서 최신 기술 트렌드 공략

도내 10개사 상담 100건, 1572만4천 달러 규모

박철희 기자 | 입력 : 2022/01/19 [10:40]

 

 

경기도 중소기업 10개 사가 세계 최대 전자·IT 전시회인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소비자전자제품전) 2022’에 출전해 1001,5724천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실적을 달성했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 15일에서 7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CES 2022에 경기도 단체관을 구성·운영해 이 같은 성과를 거뒀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전 세계 2,200여 개사가 참여한 가운데, 인공지능(AI), 로봇, 드론, 디지털 헬스케어, 웰니스, 스마트시티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원격진료, 홈트레이닝에 대한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개인용 진단 분석기, 웨어러블 기기, 각종 배달 및 서빙 로봇 등의 제품들이 주목받았다.

 

이에 경기도관에서는 원격의료, 개인용 PCR 분석 장비, 살균수 생성수전 등을 선보였으며, 그 외에도 EMS 기기, 슬립 케어 제품, AI 원격 학습 솔루션 등을 선보여 이목을 이끌었다.

 

특히 경기도와 경과원은 참가 기업에 부스 임차료, 장치비, 운송비 등의 일부를 지원하고, 전시 기간 내내 현장 상담, 행정지원 서비스 등을 지원하며 참가기업들의 판로개척을 전 방위적으로 도왔다.

 

아울러, 전시장 내 안전 및 방역관리, 출입국 안내를 통해 코로나 이후 기업인 해외 출장 시 발생 가능한 혼란을 최소화하는 데 주력했다.

 

전시회에 참가한 한 업계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 참가를 통해 세계적인 기술·소비 트렌드와 수요를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었고, 향후 제품의 마케팅과 개발 방향성을 잡을 기회가 됐다며 참가 소감을 밝혔다.

 

도와 경과원은 도내 중소기업의 세계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지속해서 해외 마케팅 지원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박철희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